최종편집 : 2024-04-17 09:52 (수)
[기고] 위험관리의 첫발은 '위험성 평가'
상태바
[기고] 위험관리의 첫발은 '위험성 평가'
  • 김종석 경영교육부장(안전보건공단 서울남부지사)
  • 승인 2023.10.10 1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전을 국어사전에서 찾아보면 "위험이 없어서 사고(피해)가 날 염려가 없음 또는 그런 상태"로 정의되어 있다.

안전이란 "위험을 잘 관리해서 사고(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해야 한다"라고 이해해야 한다. 

우리는 안전할까요?

위험관리를 잘 하고 있나요?

필자의 답은 "아니다"이다.

독일의 사회학자 울리히 벡은 "현대사회를 위험사회"라고 설명했다.

현대사회는 편리함을 추구하는 과정에서 예기치 않은 위험을 동반하였다.

위험은 점점 더 다양화, 대형화되고 복잡해지고 있다.

현대를 살아가는 우리는 위험을 매일 같이 마주하며 위험과 동거할 수밖에 없는 상황이 되었다.

위험과 동거하면 조심해야 한다.

그런데 사람들은 애써 그 위험은 "나의 일이 아니야"라며 회피한다.

그렇다고 위험이 알아서 피해가는 것도 아닌데 우리나라는 얼마나 안전할까? 

고용노동부 산업재해현황 통계에 따르면 매년 800명 이상, 하루에 2~3명이 목숨을 잃고 있다.

이들은 어제까지 우리의 동료이자 부모이고 가족이었다. 

이러한 사망사고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위험관리를 잘 해야 한다.

어떻게 하면 잘 할수 있을까? 

정부에서는 지난 2022년 11월 30일 발표한 「중대재해 감축 로드맵」에서 '자기규율 예방체계'의 핵심인 위험성평가 중심으로 산업안전 정책과 제도를 개선하겠다고 밝혔다.

위험성 평가는 위험성과 평가를 합친 말이다, 산업현장에서 예상되는 위험요인을 사전에 찾아서 얼마나 위험한지 평가하고 대책을 수립함으로써 궁극적으로 사망사고를 예방하자는 것이다.

예를 들어 지뢰밭을 지나가는데 지뢰밭인지 알고 지나가는 것과 모르고 지나는 것은 어떤 차이가 있을까?

산업 현장에서 위험 요소는 항상 있다.

어디에 위험 요소가 있는지를 알고 작업을 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그동안 위험성평가는 너무 어렵고 복잡해서 중·소규모 사업장에서는 시행하기를 주저했다.

위험성의 빈도와 강도를 수치로 계량화해 곱셈, 덧셈, 행렬 등의 방법으로 위험성의 크기를 계산해야 했고, 1년마다 위험성평가를 처음부터 다시 해야 했다.

2019년 작업환경실태조사에 따르면 한 번이라도 해본 사업장은 전체 사업장의 35.5%에 불과 했다.

그래서 좀 더 간편하고 쉽게 접근하기 위해 정부에서는 금년도 5월 「사업장 위험성평가에 관한 지침」을 개정했다. 주요 개정 내용은 다음과 같다.

① 위험성 추정 중심의 위험성평가를 파악과 참여·공유 중심으로 재정의하고, 위험성 결정을 보다 쉽고 간편하게 현실화시켰다.

② 최초평가 시기를 명확히 하고, 정기평가 부담은 낮췄다.

③ 유해위험요인이 수시로 변동하는 사업장을 위해 월·주·일 단위의 상시평가 제도를 신설했다.

④ 위험성평가의 전체 단계에 근로자 참여를 보장했다.

⑤ 위험성평가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모든 근로자에게 위험성평가 결과를 공유하도록 하고, 작업 전 안전점검회의(TBM, Tool Box Meeting) 등을 통해 상시적으로 주지시키는 것을 강조했다. 

위험성평가의 핵심 키워드는 『찾기, 참여, 공유』 세 가지다. 사업장의 위험은 작업을 직접 하는 근로자가 가장 잘 안다. 위험을 찾으면 자연스럽게 그 해결방안을 찾게 된다.

유해위험요인을 제대로 찾기 위해 근로자가 참여하고, 그 해결방안을 현장에서 작동시키기 위해 모두가 공유해야 한다. 아무리 많은 위험요인을 찾더라도 근로자들에게 공유되지 않는다면 의미가 없다.

위험성 평가는 처음 시도하는 사업장에게는 생소할지 모르지만 익숙해지면 여러분과 동료를 지키는 핵심수단이 될 것이다.

위험을 알아야 대책을 마련하고 안전이 확보된다.

노사 모두 안전 원팀이 되어 위험성을 평가 해야 할 때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