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24 11:24 (금)
[독자투고_시] 추억속 세상
상태바
[독자투고_시] 추억속 세상
  • 우 서 규 (개봉2동)
  • 승인 2013.08.23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슴에 사무치는 일들
세월이 가면 문득문득
떠 오르는 기억.

망각의 하루
이따금 무지개처럼
아련한 아쉬움이

때로는 보고 싶고
못 다한 이야기 하고픈
꿈같은 일들
아름다운 추억되어

어느 시인, 이렇게 말했지
<세상은 아름답다>라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