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5-24 08:37 (화)
구로구내 물놀이장 7월초 개장... 분수대 5월 중순 가동
상태바
구로구내 물놀이장 7월초 개장... 분수대 5월 중순 가동
  • 윤용훈 기자
  • 승인 2022.05.09 1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이후 2년여만에 '재개'
인공암벽장 인공폭포도 첫 가동
구로구내 분수대에서 여름을 즐기는 어린이들
구로구내 분수대에서 여름을 즐기는 어린이들

 

코로나19 장기화로 지난 2년여 동안 운영하지 못한 구로구내 분수대 등 수경시설이 5월 중순경 재가동, 시원하게 뿜는 물줄기 장관을 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구청 관계자는 "코로나 사회적거리두기 해제에 따라 관내 분수대 등 수경시설을 5월 중순이후부터 재가동할 계획"이라며 "이를 위해 2년여 동안 사용하지 않은 시설을 점검 및 수리를 하여 시범운영을 준비하고 있다"고 했다.

구로구 내에는 구로근린공원, 구로리공원, 신도림테크노근린공원, 거리공원, 서해안로 주민쉼터, 궁동생태공원, 덕의근린공원, 천왕근린공원, 솔길어린이공원 물놀이장, 화원어린이공원 등 10곳에 접촉형(물놀이형) 수경시설과 여기에 궁동생태공원, 개웅산, 거리공원, 애경어린이공원, 미래사랑어린이공원, 갈매소공원, 고척근린공원, 온수도시자연공원(잣절지구) 등 8곳에 비접촉형 수경시설이 설치돼 있다.

구로구청은 또한 2019년 이후 중단한 천왕근린공원, 솔길어린이공원, 덕의근린공원 등의 물놀이장을 오는 7월 5일(화)부터 8월 말까지 운영할 예정이다. 여기에 천왕생태공원에 마련된 인공암벽장의 인공폭포도 처음 가동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