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20 09:31 (목)
[포커스] (주)움직이는 예술학교
상태바
[포커스] (주)움직이는 예술학교
  • 윤용훈 기자
  • 승인 2020.08.14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예술, 생활속으로 주민속으로
-청년들로 구성된 예비사회적기업 지난해 출범
-영화산책, 아트수다방, 추억사진방 등 시선모아

 

구로지역을 거점으로 청년 문화예술 기획자 및 예술가들과 협업을 통해 다양한 문화예술 창작 프로그램을 기획·운영하고 있는 움직이는예술학교(대표 박희진. 38)

지난해 5월 법인으로 설립해 7개월만인 12월 고용노동부의 창의혁신부문 예비 사회적기업으로 선정된 '움직이는예술학교'(이하 예술학교)는 7호선 천왕역사내에 최근 문을 연 구로청년공간 '청년이룸'에 사무실을 두고 예술인의 창작 재능을 활용한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을 개발·연구하여 남녀노소 누구나 일상에서 문화예술을 즐길 수 있도록 활동하고 있다. 

고척동 토박이이자 문화재학 박사인 박 대표는 "30대 중심의 청년 문화예술 기획 및 예술가 30명 가까운 자원을 기반으로 다양한 성격의 문화예술 및 교육 콘텐츠를 소비자의 수요에 맞춰 설계하여 프로그램을 기획 운영하고 있는 문화예술 기획 사회적 기업"이라고 소개했다.

"특히 구로구 등 지역의 특성을 반영한 공동체 예술교육을 통해 지역의 가치를 재생하고, 문화 소외대상에게 예술치유 교육을 진행하는 등 누구나 일상에서 즐기는 문화예술로 사회적 가치 실현을 목표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다양한 예술장르의 예술가와 협업을 통해 모두에게 예술의 가치와 재생을 향유하고 공유할 뿐 아니라 예술가와 소비자가 함께 소통하고 공감하며 건강한 삶을 함께 만들어 가고 있다는 것이다.

박희진 대표
박희진 대표

 

박 대표는 "젊은 예술가들은 각기 자기분야에서 창작활동을 펼치고 있지만 이러한 재능이나 콘텐츠를 지역사회 등에 내놓고 공유하고, 상품화하기도 어려운 현실입니다. 그래서 예술가들의 다양한 전문 재능 및 창작활동을 지원할 수 있는 전시와 공연, 축제 등의 행사와 교육 프로그램을 개발 연구해 지역의 누구나 일상에서 예술을 즐길 수 있도록 하고 있다"며 "이러한 활동은 2013년부터 시작해 현재 문체부, 한국사회적진흥원 등 정부, 지자체 및 산하기관, 기업 등에서 실시하고 있는 여러 문화예술 관련 공모사업을 따내 실시 중"이라고 했다.

특히 그동안 구로지역에서도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해 큰 호응을 얻었고, 올해도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했다. 

2018년부터 올해까지 3년간 구로구 평생교육특성화사업 '미술로 쉬어가는 수요일' 즉 예술치유를 필요로 한 단체 및 가족단위를 대상으로 미술치료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지난 해에는 가리봉도시재생 주민공모 특화사업에 선정돼 '아트수다방'이란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여기에 구로혁신교육지구 공모사업 튼튼교실 협력기업에 선정되기도 했다. 

올해에도 구로2동 도시재생 지역특화사업에 참여, 아이들의 시선에서 도심의 다양한 문화를 새로운 영상 콘텐츠로 제작하여 기록화하는 '사회적경제놀이터'와 오늘을 기억할 수 있는 프로필 사진 또는 어르신의 장수 사진(영정사진)을 함께 찍는 '추억의 사진방'을 진행할 예정이며 현재 신청자를 모집하고 있다. 

여기에 찾아가는 퓨전국악 콘서트 '속풀이 콘서트'를 기획해 구로지역에서 3차례 진행할 예정이다. 또 현재 청년이룸 개관기념으로 일러스트전 '드림잉'을 이달 29일(토)까지 이룸 공간에서 진행한다.

문체부 주최,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 주관으로 교정시설 및 군부대 문화예술교육 지원사업에 각각 선정돼 연간사업으로 교정시설의 수감자들과 군인들을 대상으로 융합한 예술교육을 전문 예술가와 협업으로 진행하고 있기도 하다.

특히 이곳은 문화예술 향유 기회가 적은 지역과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문화예술의 기회를 넓힐 수 있는 VR(가상현실)영상 콘텐츠를 자체 제작해 찾아가는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고.

박 대표는 "고향인 구로지역을 기반 삼아 다양한 분야의 예술가들과 협업을 통해 공감하고 소통할 수 있는 다양한 창작 문화예술 프로그램 및 콘텐츠를 개발해 선보여 지역주민 모두의 가치를 높이고 건강한 삶으로 치유하고 재생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했다. 문의 0507-1335-353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